LOADING... 글/그림 :

LOADING...

LOADING...

덧없는 양들의 축연

덧없는 양들의 축연1권

브랜드

북홀릭

장르

미스터리

글/그림작가

요네자와 호노부

가격

12,000원

완결여부

완결

발행일

판매처

작품정보

상류계급의 영애들만 가입할 수 있는 비밀스러운 독서 모임이 있다.
남들에게 알릴 수 없는 은밀한 이야기들이 오가는 ‘바벨의 모임’.
명예, 애증, 꿈…….
이 ‘바벨의 모임’에 소속된 영애들과 그 집안을 둘러싼
차갑고 매혹적인 이야기들.

 

암흑에 물든 검은 웃음과 함께
‘바벨의 모임’에 얽힌
다섯 편의 이야기들이 찾아간다.

 

모든 예상은 마지막의 마지막에 뒤집어진다!

 

호러 테이스트의 블랙 미스터리 연작 소설.
미스터리사상 유례없는 ‘마지막 한 줄’의 반전.

 

일본 미스터리계에 새로운 바람을 몰고 온
요네자와 호노부 최고 걸작!

블랙 연작 미스터리의 대미를 장식하는 마지막 한 줄,
충격의 반전!

 


『인사이트 밀』로 신세대 본격 미스터리의 진수를 보여 줬던 요네자와 호노부. 그의 블랙 미스터리 연작집 『덧없는 양들의 축연』이 북홀릭에서 출간된다.

 

새로운 시도를 주저하지 않는 요네자와 호노부의 신경지, 『덧없는 양들의 축연』
데뷔 직후부터 청춘 미스터리의 신성新星으로 주목을 받았던 요네자와 호노부는 세간의 평가에 안주하지 않았다. 새로운 도전을 거듭한 끝에, 파격적이고 감각적인 연출이 빛나는 본격 미스터리 『인사이트 밀』로 신본격 장르의 기대주로 급부상한 것이다. 언제나 작풍을 변화시키는 것을 두려워하지 않고 새로운 시도에 주저하지 않는 그는 이번에도 어김없이 신경지의 작품을 들고 돌아왔다. 독특한 분위기의 연작소설을 만들고 싶었다는 그는, ‘finishing stroke(마지막 일격)’와 ‘Whydunit(왜 그랬는가, 동기)’를 전면으로 내세워 미스터리사상 유례없이 모든 단편이 ‘마지막 한 줄’의 반전을 가지는 매력적인 작품을 탄생시켰다.

 

『덧없는 양들의 축연』에 등장하는 다섯 편의 이야기에는 몇 가지 공통점이 있다.
우선 어느 이야기에서나 상류계급의 주종관계가 등장한다. 시대를 특정 짓기 어려운 배경 속에서 아득한 옛날이야기에 등장할 것 같은 주종관계는 현실과 본작 사이에 거리감을 조성하여 독자들로 하여금 이야기를 위한 이야기로 받아들이게 한다.
작품에서 풍겨 오는 기묘하고 신비한 느낌도 또 하나의 공통점이다. 어두운 환상을 구현해 놓은 것만 같은 『덧없는 양들의 축연』만의 분위기는 환상동화의 한 장면을 떠올리게 하는 묘한 매력으로 작품에 대한 몰입도를 높인다.
마지막 공통점은 결말이 강렬하다는 점이다. 특히 본작에서만 찾아볼 수 있는 ‘마지막 한 줄’이 주는 충격의 반전은 여타 미스터리 단편집들과 구분 짓게 하는 가장 큰 매력이라고 할 수 있겠다.

 

‘요네자와표 기담집’, 그 신비하고 독특한 이야기
“바벨의 모임이란 환상과 현실을 분간하지 못하는 덧없는 자를 위한 성역Asyl입니다.” (「덧없는 양들의 만찬」 中)

 

본작은 요네자와 작품 중에서도 빼어난 전개를 자랑하는 미스터리다. 한편으로는 그 이야기의 기이함으로 인해 ‘요네자와표 기담집’이라고 부르는 독자도 있다. 그 기이하면서도 흡인력 있는 이야기의 중심에는 ‘바벨의 모임’이 있다. 어느 대학의 독서모임인 ‘바벨의 모임’은 현실보다 환상의 세계를 동경하고 사랑하는 이들의 모임이다. 그 소속인물만큼이나 그들이 풀어내는 이야기 또한 독특하고 흥미롭다.
귀족집안에서 매년 되풀이되는 의문의 살인사건. 죽음 직전에 남긴 보랏빛 수수께끼의 초상화. 눈 덮인 산에 홀로 서 있는 외딴 산장과 조난자. 신비한 이력의 요리사가 만들어 내는, 어느 누구도 먹어 본 적 없는 음식은? 등등 하나같이 환상적이고 기이함으로 가득하다.
미스터리와 기담이 어우러져 색다른 호러 테이스트의 블랙미스터리로 변주되는 『덧없는 양들의 축연』을 통해 요네자와의 새로운 매력에 빠져 보는 게 어떨까.

 

책을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준비된 또 하나의 선물
작중에 등장하는 책을 찾아보는 것도 또 하나의 재미다. 『인사이트 밀』에서도 고전 미스터리를 곳곳에 배치해 독자들을 경탄케 했던 작가가 이번에도 매력적인 책들을 등장시켜 작품을 한층 더 맛깔나게 만들었다. 독서모임을 소재로 한 만큼 동서고금의 작품들이 쏠쏠히 등장하는데, 고전명작 하면 빼놓을 수 없는 세익스피어부터, 체스터턴, 요코미조 세이시 같은 동서 미스터리 작가들, 아직 한국에는 소개되지 않은 일본 고전 미스터리 작가들의 작품도 찾아볼 수 있다. 작가의 독서량을 가히 짐작할 만하다. 이는 책을 사랑하는 이들을 위한 작가의 배려, 라고 생각해도 좋을 것이다.

 

미스터리 팬뿐 아니라 ‘이야기’를 좋아하는 모든 사람들을 향한 요네자와 호노부의 초대장. 책장을 열고 환상의 세계 요네자와 월드로 떠나 보자.